생활

스쿱미디어, 서울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참가…캐릭터 주름이와 파라쿠마 선보여

서울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16~20일 서울 코엑스서 개최

(뉴스와이어)  앱 개발사 스쿱미디어(http://skoopmedia.co.kr)의 캐릭터 주름이와 파라쿠마가 ‘서울 캐릭터 라이선싱페어 2015’에 참가한다.


‘서울 캐릭터라이선싱페어 2015’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코엑스가 주관하는 아시아 최대 국제 콘텐츠 라이선싱 전시회다.


스쿱미디어는 2011년 설립하여 앱 개발사로 운영되어 오다가 2014년 웹툰 기획 및 제작, 캐릭터 이모티콘 제작 등 콘텐츠 사업 분야에 적극적으로 뛰어들었다.


스쿱미디어 콘텐츠 팀은 캐릭터 굿즈 제작 및 판매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기에 앞서, 이번 캐릭터페어에 스쿱미디어의 대표 캐릭터인 주름이와 파라쿠마로 참가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주름이는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짤(’짤림방지‘의 준말로 인터넷 게시판에 글과 함께 올리는 사진)’계를 평정한 인기 캐릭터로 특유의 팔자주름을 특징으로 한다. 그림판에서 쓱싹쓱싹 그려낸 듯한 단순한 형태의 주름이는 바로 이 ‘단순함’으로 누리꾼들에 의해 소녀시대, 아이유, 추사랑 등등 오만가지로 변신해왔다. 올해 3월 인터넷 원작자를 수소문 끝에 만나 저작권 전체를 인수하여 스쿱미디어의 식구가 되었다.


파라쿠마는 스쿱미디어의 자체제작 캐릭터로, 한눈에 봐도 사랑스러운 솜사탕 파란색의 곰이다. 카카오톡 이모티콘으로 본격적으로 알려지기 시작하였으며, 잠이 많고 게으른 성격에 때때로 버럭 화를 내고는 미안해서 쑥스럽게 애교를 부리는 등 다양한 감정표현으로 크게 히트를 쳤다.


스쿱미디어 부스는 행사장 내 ‘키덜트존’에서 주름이와 파라쿠마 팬시 상품 전시 코너와 함께, SNS 공유로 신청하는 경품 증정 이벤트 코너, 두 캐릭터 인형과 함께 촬영하는 다양한 포토존 등으로 마련됐다.


올해로 14회째를 맞이한 ‘서울 캐릭터 라이선싱페어 2015’는 12월 16일(수)부터 12월 20일(일)까지 5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 D홀에서 300개 업체의 국내외 캐릭터, 라이선스 관련 기업이 참가하여 비즈니스를 펼칠 예정이다.


스쿱미디어 부스 번호는 B15-15 이다.

스쿱미디어 소개
스쿱미디어는 2011년에 설립된 스마트폰 앱 개발 전문업체로 네이버웹툰, 네이버맛집 윙스푼, 중앙일보, 배달의민족, 소카, 카닥, 미미박스 앱 등을 개발하였으며, 최근 카카오톡 프로모션용 이모티콘 제작도 대행하고 있다.


3월 국내 시장금리∙대출금리 올라간다 [GN경제=김주석 기자] 미 연방준비제도의 기준금리 상승으로 3월 국내 시장금리, 대출금리 등도 함께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 경제연구실은 지난 6일 금융시장 브리프를 통해 3월 국내 시장 금리는 해외금리 상승 및 한미 정책금리 역전에 따른 기준금리 인상으로 오름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연준은 오는 20일과 21일 열리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기준금리를 0.25% 인상할 것으로 예상되며, 미 금리인상으로 한미 정책금리가 역전될 경우 국내 금리인상 압력으로 작용할 것으로 내다봤다. 우리연구소는 과거 금리인상기에 한미 정책금리가 역전되면 국내 시장금리가 한국은행 기준금리에 선행하며 상승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국은행 총재의 연임으로 정책 연속성이 유지되어 추가 금리인상 시기가 앞당겨질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이러한 영향으로 국내 시장금리가 상승하면 이에 연동하는 주택담보대출과 같은 대출금리도 금융채나 코픽스 금리가 오르면서 함께 상승하게 된다. 주가는 글로벌 증시 하락과 보호무역주의 심화에 따른 경기 불확실성, 외국인 주식 순매도로 약세 흐름이 예상되며, 따라서 국내 증시는 약세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조병화문학관,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Ⅲ’ 시 해설·낭송회 개최 [GN경제=김탁 기자]조병화문학관(관장 조진형)이 8일(목) 오후 4시 서울 종로구 혜화동자치회관 2층 혜화홀에서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Ⅲ’ 시 해설 및 낭송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조창환 아주대학교 명예교수는 조병화 시인의 제25시집 ‘안개로 가는 길’부터 제29시집 ‘해가 뜨고 해가 지고’까지 시 8편을 선정하여 해설하고, 고명철 광운대학교 교수는 제30시집 ‘외로운 혼자들’부터 제34시집 ‘후회없는 고독’까지 5편의 시를 엄선하여 해설한다. 조창환 시인과 고명철 평론가의 해설에 이어 조병화 시인을 기억하는 종로문인협회 회원들이 시인의 대표 명시를 낭송한다.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는 지역문학관 지원사업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 후원하고 조병화문학관이 주최한다. 조병화문학관은 만물이 약동하는 3월의 봄 하늘 아래 편운 조병화 시인의 50년 문학의 산실 혜화동에서 우리 시대 마지막 로맨티스트 꿈과 사랑의 시를 만날 수 있다고 밝혔다. 조병화문학관 개요 조병화 문학관은 문화관광부에 의해 안성시 난실리 마을이 문화마을로 지정되면서 국고의 지원을 받아 1993년에 지은 건물로 조병화 시인 관련 기획 전시물, 저작도서 및 유품을 전시하고

GMI그룹, 창조경제 롤모델로 부각되는 관광상품 ‘수륙양용버스’ 선보여 (뉴스와이어) 부산 소재 중소기업인 지엠아이(이하 GMI그룹)가 육지와 바다를 자유롭게 달리는 현대화된 수륙양용차량(버스, SUV)을 부산 광안리 앞바다에서 선보인다. GMI가 보급하는 수륙양용차량은 볼거리가 풍성한 부산, 포항, 통영, 울산, 여수 등의 육로를 달리다가 버스에 탑승한 상태에서 바다로 바로 입수해 바다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관광코스로 본격적인 도입 전부터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평균 속도는 수상에서 시속 10∼12㎞, 육상에서 60∼70㎞이며, 육상 최고 속도는 시속 120㎞까지 가능하다. 수륙양용버스의 탑승 정원은 40명이다. 출입구는 2개, 차량 지붕에 6개 비상구가 있고, 바다나 하천에서의 복원력은 70% 이상 수준이다. 차량 무게는 19t이다. 수륙양용차량은 수중에서 프로펠러 방식이 아닌 물을 분사하는 워터젯 방식으로 이동한다. 워터젯 엔진은 2개가 장착되는데, 이물질이 엉키거나 끼지 않고 제자리에서 360도 회전할 수 있다. 엔진 1개가 멈추면 다른 엔진으로 운행할 수 있다. GMI그룹은 이미 유럽에서 안전성을 검증받은 제품이라며 비상 시 차량의 모든 창문으로 탈출할 수 있고 차체가 부력이 있는 재질과 포밍시스템이 적용되어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