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UFFA, 14일 오산종합운동장에서 ‘2015 KUFFA 협회장배 플래그풋볼 대회’ 개최

회를 거듭할수록 참가팀 저변 늘어나 올해엔 U1리그(고학년)와 U2리그(저학년)로 진행

(뉴스와이어)한국유소년플래그풋볼협회(이하 KUFFA)가 주관하는 ‘2015 KUFFA 협회장배 플래그풋볼 대회’가 11월 14일(토) 오산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7월 11일 개최되었던 ‘전국 유소년플래그풋볼 대회’에 이어지는 공식 대회다. 

플래그풋볼은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체력 증진과 사회성 발달 외에도 창의인성을 비롯한 전인적 성장과 정체성 함양에 적합한 뉴스포츠로 알려져 있다. 



최근 교육행정정보시스템(NEIS)에 등록, 초등학교 교육현장의 도입이 늘어나면서 대회 참가팀도 증가하고 있다. 

그동안 플래그풋볼 팀들은 학년 구분없는 단일팀으로 대회에 참가했으나 저변확대에 따라 초등학교 고학년 중심의 U1 리그와 저학년 중심의 U2 리그로 나뉘어졌다. 

이에 따라 학령별 팀들의 대결로 이어져 관계자들은 플래그풋볼의 재미를 맛볼 수 있는 더 체계적이고 박진감 넘치는 대회가 되어 건강하고 즐거운 대회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회 경기운영은 각 2개조로 나눠 조별 리그전을 치룬 후 조별 우수팀끼리 결승 토너먼트를 통해 우열을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또한 각 리그별로 우승팀과 준우승팀을 시상하고 포지션별 베스트5상과 MVP상 등 개인시상도 있을 예정이다. 

플래그풋볼은 미식축구와 럭비의 규칙을 변형한 스포츠로 타원형의 공을 가지고 경기를 진행한다는 점에서는 비슷하지만, 선수들이 착용한 벨트에 붙어있는 플래그를 뽑는 것으로 바디체크나 태클을 한 것으로 적용해 과격한 몸싸움은 하지 않아 어린이, 청소년 체력단련과 사회성 향상을 위해 적합한 스포츠로 확산중이다. 

KUFFA의 최승우 이사장은 “그동안 초등부를 중심으로 한 플래그풋볼 저변이 확대되어 다양한 청소년활동기관과 학교에서 중등부와 고등부 팀 창단으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양질의 교육콘텐츠 전수와 인성을 함양한 전문지도자 양성을 위해 협회차원에서 매년 여름과 겨울에 지도자 연수 프로그램을 갖고 있으며 올 겨울 연수는 2월에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편 행사를 주최하는 KUFFA는 플래그풋볼 활동을 통해 체계적이고 전인격적인 여가체육활동의 생활화를 위해 설립되었으며 소외계층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새로운 활동을 경험하고 자신의 능력과 가치를 탐색하고 성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하고 있는 단체이다. 

한국유소년플래그풋볼협회 소개 
한국유소년플래그풋볼협회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올바른 인성, 리더십, 창의력을 키울 수 있는 뉴스포츠인 ‘플래그풋볼’을 알리고 교육하는 비영리단체이다. ‘플래그풋볼(Flag football)’은 미식축구와 럭비를 변형한 스포츠이다. 풋볼과 달리 바디체크나 태클은 하지 못하게 되어 있어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체력단련과 사교성을 기르는데 큰 도움이 된다. 경기는 타원형의 공을 가지고 진행하며 3~6명 정도의 소규모 인원으로도 가능하다. 모든 선수가 착용하는 벨트에 붙어있는 플래그를 뽑으면 바디체크나 태클과 동일한 규칙을 적용한다. 현재 한국유소년플래그풋볼협회는 일부 초등학교의 창의인성 프로그램과 동아리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정기협회장배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출처: 한국유소년플래그풋볼협회

관련기사


3월 국내 시장금리∙대출금리 올라간다 [GN경제=김주석 기자] 미 연방준비제도의 기준금리 상승으로 3월 국내 시장금리, 대출금리 등도 함께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 경제연구실은 지난 6일 금융시장 브리프를 통해 3월 국내 시장 금리는 해외금리 상승 및 한미 정책금리 역전에 따른 기준금리 인상으로 오름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연준은 오는 20일과 21일 열리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기준금리를 0.25% 인상할 것으로 예상되며, 미 금리인상으로 한미 정책금리가 역전될 경우 국내 금리인상 압력으로 작용할 것으로 내다봤다. 우리연구소는 과거 금리인상기에 한미 정책금리가 역전되면 국내 시장금리가 한국은행 기준금리에 선행하며 상승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국은행 총재의 연임으로 정책 연속성이 유지되어 추가 금리인상 시기가 앞당겨질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이러한 영향으로 국내 시장금리가 상승하면 이에 연동하는 주택담보대출과 같은 대출금리도 금융채나 코픽스 금리가 오르면서 함께 상승하게 된다. 주가는 글로벌 증시 하락과 보호무역주의 심화에 따른 경기 불확실성, 외국인 주식 순매도로 약세 흐름이 예상되며, 따라서 국내 증시는 약세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조병화문학관,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Ⅲ’ 시 해설·낭송회 개최 [GN경제=김탁 기자]조병화문학관(관장 조진형)이 8일(목) 오후 4시 서울 종로구 혜화동자치회관 2층 혜화홀에서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Ⅲ’ 시 해설 및 낭송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조창환 아주대학교 명예교수는 조병화 시인의 제25시집 ‘안개로 가는 길’부터 제29시집 ‘해가 뜨고 해가 지고’까지 시 8편을 선정하여 해설하고, 고명철 광운대학교 교수는 제30시집 ‘외로운 혼자들’부터 제34시집 ‘후회없는 고독’까지 5편의 시를 엄선하여 해설한다. 조창환 시인과 고명철 평론가의 해설에 이어 조병화 시인을 기억하는 종로문인협회 회원들이 시인의 대표 명시를 낭송한다. ‘조병화의 대표시를 말한다’는 지역문학관 지원사업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 후원하고 조병화문학관이 주최한다. 조병화문학관은 만물이 약동하는 3월의 봄 하늘 아래 편운 조병화 시인의 50년 문학의 산실 혜화동에서 우리 시대 마지막 로맨티스트 꿈과 사랑의 시를 만날 수 있다고 밝혔다. 조병화문학관 개요 조병화 문학관은 문화관광부에 의해 안성시 난실리 마을이 문화마을로 지정되면서 국고의 지원을 받아 1993년에 지은 건물로 조병화 시인 관련 기획 전시물, 저작도서 및 유품을 전시하고

GMI그룹, 창조경제 롤모델로 부각되는 관광상품 ‘수륙양용버스’ 선보여 (뉴스와이어) 부산 소재 중소기업인 지엠아이(이하 GMI그룹)가 육지와 바다를 자유롭게 달리는 현대화된 수륙양용차량(버스, SUV)을 부산 광안리 앞바다에서 선보인다. GMI가 보급하는 수륙양용차량은 볼거리가 풍성한 부산, 포항, 통영, 울산, 여수 등의 육로를 달리다가 버스에 탑승한 상태에서 바다로 바로 입수해 바다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관광코스로 본격적인 도입 전부터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평균 속도는 수상에서 시속 10∼12㎞, 육상에서 60∼70㎞이며, 육상 최고 속도는 시속 120㎞까지 가능하다. 수륙양용버스의 탑승 정원은 40명이다. 출입구는 2개, 차량 지붕에 6개 비상구가 있고, 바다나 하천에서의 복원력은 70% 이상 수준이다. 차량 무게는 19t이다. 수륙양용차량은 수중에서 프로펠러 방식이 아닌 물을 분사하는 워터젯 방식으로 이동한다. 워터젯 엔진은 2개가 장착되는데, 이물질이 엉키거나 끼지 않고 제자리에서 360도 회전할 수 있다. 엔진 1개가 멈추면 다른 엔진으로 운행할 수 있다. GMI그룹은 이미 유럽에서 안전성을 검증받은 제품이라며 비상 시 차량의 모든 창문으로 탈출할 수 있고 차체가 부력이 있는 재질과 포밍시스템이 적용되어 있어